가해자와 피해자는 하나다 | 가해자

가해자와 피해자는 하나다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ความรู้เพิ่มเติมที่นี่

☞후원을 원하시는 분은
농협 3511106465373 (혜라의 토크쇼 : 이혜라)
로 입금해 주시거나,
0558833913으로 문의 바랍니다.

☞ 홈페이지 http://youngchevillage.com/kor/
☞ 카카오 플친 https://pf.kakao.com/_xbqFmxl
☞후원계좌
농협 3511106465373 (혜라의토크쇼 : 이혜라)
\”생방송 : 매주 월요일 밤 9:00 \”
[혜라TV]
이 채널은 마음에 대하여 이야기하는 방송입니다.
Copyright (C) YOUNGCHEVILLAGE. All rights reserved.

가해자와 피해자는 하나다

학교 폭력, 피해자 뇌·신체 변형…가해자 인생에도 ‘악영향’ / YTN 사이언스


■ 최소라 / 과학뉴스팀 기자
[앵커]
화제의 뉴스를 골라 과학기자의 시선으로 분석하는 과학본색 시간입니다.
오늘은 최소라 기자와 함께합니다. 어서 오세요.
오늘은 어떤 소식 준비하셨나요?
[기자]
학교 폭력은 참 오래된 사회 문제죠.
특히 최근에는 어떤 연예인이 과거 학교 폭력 가해자였다, 이런 의혹이 불거지는 경우가 늘면서 더욱 주목받기도 하고요,
청소년폭력예방재단이 매년 청소년 7,000여 명을 대상으로 학교 폭력 실태를 조사하는데요,
여기 보면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대답한 경우가 2015년 4.6%에서 2016년 6.4% 2017년 6.5%로 매년 늘고 있습니다.
또 정부의 전수 조사 결과를 보면요,
전국의 초등학교 4학년에서 고등학교 2학년 400만 명 정도를 전부 조사한 결과,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답한 경우가 지난해 5만여 명으로 전체 학생의 1.26%였습니다.
지난 3년간 계속 증가했고요,
앞선 청소년폭력예방재단의 조사보다는 다소 적은 수치 같지만, 이게 전수조사고 설문 유형도 차이가 있어 이렇게 나온 겁니다.
하지만 두 결과 모두 피해자 수가 많고, 또 그 수도 점점 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앵커]
가해 여부에 대한 조사도 있나요?
[기자]
정부 전수조사에 따르면 학교 폭력 가해 경험이 있다고 응답한 학생이 만3천여 명, 전체의 0.3%였습니다.
가해 학생들이 모두 설문 조사에 솔직하게 대답했다고 보기는 힘들고요,

See also  Albert Vishi ft. Ane Flem - Zombie (Cover in 8D + VR) | Lagu terbaik yang baru diterbitkan

자신을 가해자라고 자각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어 나타난 수치보다는 더 많지 않을까 추측이 되지만요,
피해자들은 분명히 있는데, 가해자들은 멀쩡히, 심지어는 화려하게 살아간다는 사실에 국민 대부분이 분노할 수밖에 없습니다.
[앵커]
피해자의 경우 학창시절의 학교 폭력 경험으로 평생 심리적인 고통을 받는다는 것이 잘 알려진 사실입니다.
그런데 그 영향이 이뿐만이 아니라는 게 이번에 과학적으로 밝혀졌다고요?
[기자]
네, 청소년기 또래한테 이런 폭력을 당했던 사람은요,
심리적인 변화를 넘어서 신체 구조적인 변화를 겪는다는 연구결과가 있습니다.
지난해 12월 발표된 영국 ‘킹스칼리지런던대’의 연구를 보면요,
연구진이 14살에서 19살 사이 청소년 682명에게 학교 폭력에 대한 설문조사와 함께 뇌를 스캔했습니다.
이 가운데 5% 정도인 36명이 또래에게 폭력을 당했다고 하는데요,
이들은 뇌에서 경막과 미상핵이라는 부위가 쪼그라들었다고 합니다.
뇌의 이런 일부 변화가 일어난 학생들은 불안감 증세도 있었다고 하는데요,
뇌 특정 부위의 부피 감소와 불안감 사이 상관관계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요,
연구진은 이런 변화가 청소년의 동기부여 정도나 민감함 정도 등 불안감과 연관된 행동과 관련이 있다고 보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폭력 경험자들의 뇌에 눈으로 확인 가능한 변화가 나타났다는 것이 이번 연구의 의미라고 연구진은 말했습니다.
[앵커]
그렇네요.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고 하던데요?
[기자]
네, 이뿐 아니라 학교 폭력 같은 년 단위의 만성적인 폭력에 노출됐던 피해자 몸에는 염증이나 호르몬 변화, 대사 반응이 일어난다는 연구도 있는데요, 글로벌 의학 기관 ‘볼터스 클루베 헬스’의 연구결과입니다.
여기 연구진들은 피해자의 이런 신체변화가 나중에 성인이 되고 난 후 우울증, 당뇨, 심장병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어린 시절 만성 폭력에 노출되면 유전자 기능이 변해 몸이 스트레스에 반응하는 양상도 달라진다고 연구진은 봤습니다.
[앵커]
가해자들은 어렸을 때니깐 반성을 해도 피해자…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program/program_view.php?s_mcd=0082\u0026s_hcd=0017\u0026key=201905071617306312

See also  7 Cara Menjaga Sistem Imun Tubuh Tetap Sehat Lawan Corona | Lagu terbaik yang baru diterbitkan

학교 폭력, 피해자 뇌·신체 변형…가해자 인생에도 '악영향' / YTN 사이언스

[학교폭력]② 강제전학 결정에 말 바꾼 가해자…피해자 \”죽고싶었다\”


보신 것처럼 학교폭력은 SNS 공간까지 확대되고, 점점 잔혹해지고 있습니다.
학교폭력으로 누구보다 고통받는 사람은 다름 아닌 피해자와 가족입니다.
하지만 그동안 가해자 처벌 등의 조치는 강화된 반면, 피해학생 보호 조치는 여전히 미흡합니다.
피해자들은 \”가해자 선도·교육에만 초점이 맞춰져 있다\”며 \”피해자 중심의 학교폭력 대책이 시급하다\”고 입을 모읍니다.
=========================================
방송선교ARS후원 : 0607061004 (한 통화 5,000원)
0607064004 (한 통화 10,000원)
후원문의 : 15882597
http://www.cpbc.co.kr/home/support/sub_02.html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 cpbc TV
=========================================
가톨릭의 눈으로 세상을 바라봅니다.
cpbc news 유튜브 채널을 구독하세요.

[학교폭력]② 강제전학 결정에 말 바꾼 가해자…피해자 \

성폭력 피해자가 가해자가 되지 않으려면 | 이은의 변호사 | 강의 강연 영상 듣기 | 세바시 849회


✻ 이은의 강연자의 강연 섭외를 원하시면 세바시팀 홈페이지로 문의해주세요. https://speaker.sebasi.co.kr/speaker/231
✻ 세바시 강연이 올라올 때마다 보고 싶다면 지금 바로 구독하세요 : https://goo.gl/V88B4Z (구독 링크 클릭!)
✻ 종모양 알림 설정 누르셔야 알림이 갑니다 🙂
강연자의 강연 소개 :
삼성 해외영업부를 다니던 회사원이었습니다. 사내에서 성희롱 사건이 벌어졌고 피해자임을 입증하며 회사와 싸우는 4년의 시간을 보냈습니다. 그후 로스쿨에 진학해 성희롱 성폭력 전문 변호사가 되었습니다. 요즘 발생하는 성폭력은 주로 피해자가 가해자가 되는 상황이 발생합니다. 잘 몰랐기 때문에 생기는 일들이지만 우리는 언제나 성폭력 피해자가 될 수있습니다. 피해자가 가해자가 된다는 것이 무슨 이야기인지, 불가피한 사건이 생긴다면 우리는 어떤 대처를 해야 하는지에 대해 이야기 하겠습니다.
세바시 페이스북 페이지 | http://www.facebook.com/sebasi15
세바시 카카오스토리 | https://story.kakao.com/ch/sebasi
세바시 오디오클립 | https://audioclip.naver.com/channels/315
✻ 세바시 강연 콘텐츠의 저작권은 ‘(주)세상을바꾸는시간15분’에 있습니다. 영상 및 오디오의 불법 다운로드 및 재업로드, 재가공 등의 행위는 법적으로 금지되어 있습니다

See also  [영어회화기초] 온라인강의 13탄! 외양 묘사하기(1) | 외양

성폭력 피해자가 가해자가 되지 않으려면 | 이은의 변호사 | 강의 강연 영상 듣기 | 세바시 849회

공군 중사 성추행 가해자에 징역 15년 구형…\”엄정 처벌 불가피\” / YTN


[앵커]
고 이예람 중사를 강제 추행하고, 자살을 암시하는 문자를 보내며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는 장 모 중사에게 징역 15년이 구형됐습니다.
장 중사는 범행을 저지른 지 220일 만에야 유가족에게 공개 사과했습니다.
보도에 이승윤입니다.
[기자]
지난 3월 2일 밤 찍힌 차량 안 블랙박스,
공군 20전투비행단 소속 장 모 중사의 강제 추행에 고 이예람 중사가 여러 차례 거부한 상황이 포착됐습니다.
[故 이 모 중사 : 그만 하면 안돼요? 진심으로…. 그만 만지면 안 돼요?]
추행 직후 이 중사를 쫓아가 ‘없던 일로 해달라’고 말하고, 이튿날엔 자살을 암시하는 문자를 보내 특가법상 보복 협박을 저지른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최광혁 육군 대령 / 국방부 검찰단장 (지난 7월 9일) : (장 중사는) 차에서 내린 뒤 쫓아와 \”너 신고 할꺼지? 신고해봐\”라고 위압하였고…. 피해자에게 \”하루 종일 죽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라고 피해자를 협박하였습니다.]
국방부 검찰단은 국방부 보통군사법원에서 열린 결심공판에서 장 중사에 대해 징역 15년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습니다.
군검사는 \”이 범행으로 성범죄 근절을 위해 힘써온 군 노력이 헛되게 됐고 군 관계자 38명이 인사 조치와 형사 처벌을 받게 됐다\”며 \”반면교사로 삼아 엄정한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구형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장 중사는 구형에 앞서 방청하던 유족들에게 \”살아서도 죽어서도 용서를 빌며 살겠다\”며 성추행 발생 220일 만에, 피해자가 숨진 지 140일 만에야 공개 사과했습니다.
재판부는 조만간 선고 공판 날짜를 정한 뒤 피고인 측에 통보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YTN 이승윤입니다.
YTN 이승윤 (risungyoon@ytn.co.kr)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110082212322238
▶ 제보 하기 : https://mj.ytn.co.kr/mj/mj_write.php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공군 중사 성추행 가해자에 징역 15년 구형...\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วิธีอื่นๆ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