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 vs 몽골 전쟁 – 화살하나로 바뀐 고려 역사 [살리타이 vs 김윤후] 고려 팔아먹는 홍복원 | 처인성 전투

고려 vs 몽골 전쟁 – 화살하나로 바뀐 고려 역사 [살리타이 vs 김윤후] 고려 팔아먹는 홍복원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เพิ่มเติม

김윤후가 화살 하나로 살리타이를 명중시켜
세계최강 몽골군을 고려에서 철수 시키고
백성들과 힘을 합쳐 몽골군을 두번 무찌르는 이야기

고려 vs 몽골 전쟁 - 화살하나로 바뀐 고려 역사 [살리타이 vs 김윤후] 고려 팔아먹는 홍복원

북한군이 한국군을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한 이유? 실제로 만나고 든 생각..


탈북​​ 북한특수부대​​​​​​​​​​ 군대
오늘은 북한 특수부대 출신 노철민님이
한국 군대를 이길 수밖에 없다고 생각한 이유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어떠셨나요?
댓글 남겨주세요!

00:00​ 인트로
00:17​ 자기소개
00:25​​ 북한에서 군생활은?
00:43 북한 특수부대의 훈련은?
01:32 북한에서 교육하는 한국 군인
01:58 어떤식으로 세뇌교육을 하나요?
02:41 실제로 한국군을 이길 줄 안다고 생각한다?
05:07 마무리 인사

See also  가짜 호랑이 장난 | 원숭이-개-고양이 | 라파 장난 데일리 | ghfkddl

♥ BODA 영상이 유익하셨다면 좋아요와 구독버튼 눌러주세요♥

BODA 출연, 제휴 문의 ☞ [email protected]
BODA 인스타 ☞ https://www.instagram.com/boda_channel​​

북한군이 한국군을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한 이유? 실제로 만나고 든 생각..

[경찰공무원] 강동의 역, 첫만남, 설렘? -해커스 이중석-


혜자 해커스가 또? 합격하면 전액환급!
마감 전 수강신청 GO! ☞ http://bitly.kr/kNbK
고려시대 몽골과의 첫 만남부터
고려를 지키기 위한 삼별초의 항쟁까지!
해커스 경찰공무원 이중석 선생님과 함께
경찰한국사를 점검해보세요 🙂
경찰공무원 경찰한국사

[경찰공무원] 강동의 역, 첫만남, 설렘? -해커스 이중석-

KBS 한국사전_발해 제 1부 최초의 중원침공, 당을 정벌하라 – 무왕 대무예


발해 무왕(武王) 대무예, 세계 최강대국 당(唐)에 도전하다
732년 9월, 발해 수군은 당나라 산둥반도를 향해 발해만을 건넌다.
건국한지 불과 30년도 되지 않은 신생국 발해는 당시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통일제국이었던 당(唐)의 무역과 국방 거점 등주로 진격한다.
발해 무왕 대무예가 명한 기습공격이었다.
아버지 대조영의 죽음 후 고구려 옛 땅을 정복하며, 북쪽으로 영토를 넓혀가던 무왕 대무예. 그러나 발해에 복종했던 흑수말갈에 당이 영향력을 행사하기 시작하면서 건국 이후 최대 위기에 직면하게 된다.
동북쪽에 위치한 흑수말갈이 당의 세력이 되면 발해가 앞뒤에서 협공당할 수도 있는 상황이었던 것. 고구려의 막강한 수군을 계승한 발해군은 등주성을 맹렬히 공격, 자사 위준을 죽인다. 세계 최강대국을 굴복시킨 발해의 완벽한 승리였다.

See also  [슬기로운 감빵생활 OST] Zion.T - 하루 일과 (Those Days (without you)) MV | 하루일과

피를 나눈 동생의 배신 : 동생 대문예가 당으로 망명하다.
발해의 승리로 다급해진 당의 현종은 신라에 파병을 요청, 신라의 10만 대군이 발해 공격에 나서지만 실패하고 만다. 현종은 마지막 비수를 꺼내든다. 발해를 가장 잘 아는 장수를
당의 사령관으로 임명한 것. 발해 공격군의 수장으로 지목된 이는 바로 대조영의 둘째 아들이자 대무예의 동생, 대문예였다.
흑수 말갈 공격 당시 형 대문예의 믿음아래 흑수 토벌 사령관으로 임명됐었던 대문예. 그는 왜 조국과 형제를 향해 칼을 빼들었을까?
형 대무예는 급기야 동생을 죽이기 위해 당에 자객을 보내기에 이른다.
형제는 이제 서로의 목에 칼을 들이대기 시작한다.
중원을 침공한 대무예, 역사상 가장 광대한 영토를 확보하다!
난공불락의 요새 등주성을 뚫은 발해군. 이제 중원으로 진격해 들어간다.
733년, 무왕 대무예가 이끈 발해 연합군은 마도산에 이르러 그 일대를 휩쓸며 당군을 무너뜨렸다. 당의 입장에선 마도산이 함락되면 만리장성까지 뚫릴 수도 있는 상황이었다. 절체절명에 이른 당은 돌로 4백리의 장벽을 쌓아 필사적으로 방어했고 가까스로 마도산을 지켜냈다.
그 누구도 장담할 수 없었던 대당 정벌. 무왕 대무예는 세계 최강인 당나라를 2차례나 선제공격해 승리를 거두었다. 강대국에 굴복하지 않겠다는 의지는 실현되었고, 마침내 무왕은 당의 간섭 없이 독자적으로 국정을 운영할 수 있었다.
한국사전 26회 – 발해 2부작 1부 최초의 중원침공, 당을 정벌하라 무왕 대무예(2008.1.5. 방송)
http://history.kbs.co.kr/

See also  SUB)🔥게임대회 역사상 최고의 핵의심 스나 장면 \"한국 국대가 대회에서 패줌을..;;\" 일본 중국을 압도시킨 김블루 명경기 Beat [PUBG] WORLD MATCH | 한중일

KBS 한국사전_발해 제 1부 최초의 중원침공, 당을 정벌하라 – 무왕 대무예

남자 단식 한일결승전2019 밀양 원천요넥스코리아주니어오픈국제배드민턴선수권대회 13세 이하 결승전 김윤후 vs Shuji Sawada


배드민턴 배드민턴남자단식 한일전 한일결승전 김윤후
2019년 11월 03일 일요일 밀양배드민턴체육관
2019 밀양 원천요넥스코리아주니어오픈국제배드민턴선수권대회
WONCHEON YONEX Korea Junior Open International Challenge 2019
13세 이하 남자단식 결승전
김윤후 VS Shuji Sawada
21점 3세트 3판 2선승제

남자 단식 한일결승전2019 밀양 원천요넥스코리아주니어오픈국제배드민턴선수권대회 13세 이하 결승전 김윤후 vs Shuji Sawada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บทความเพิ่มเติมในหมวดหมู่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