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궐 나들이 전에 알아두기_원칙과 변화 | 좌묘우사

궁궐 나들이 전에 알아두기_원칙과 변화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ความรู้เพิ่มเติมที่นี่

조선 궁궐 내 전각들의 공간 배치 원칙을 제공한 ‘주례의 고공기’ 편의 오문삼조 틀과 변화를 알아봅니다. 궁궐 내 배치의 공통점과 응용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배경 Music Provided by 음악팀 (TeamMusicCreative)
Track : Fragrant Feeling https://youtu.be/js5UGxn91gQ
주례고공기 오문삼조 삼문삼조 전조후시 외조 치조 연조 좌묘우사 배산임수

궁궐  나들이 전에  알아두기_원칙과 변화

[재미있고 기이한 옛이야기])(전설, 설화, 영웅담, 신화, 귀신, 저승체험) 사명대사 유정과 서산대사 휴정의 도술시합.


서산휴정 사명유정 도술시합
오늘 이야기는 사명대사와 서산대사 사이의 숨겨진 이야기 도술겨루기입니다.
서산(西山)대사 휴정(休靜, 1520~1604)과 사명(四溟)대사 유정(惟政, 1544~1610)은 잘 알려져 있다시피 스승과 제자 사이이다. 그런데 사제(師弟) 간이 된 연유가 자못 재미있다.
지금으로부터 약 450년 전쯤에 사명대사 유정이라는 스님이 평안도 묘향산 유점사에 살고 있었는데, 그는 자신이 조선의 최고가는 불승이자 도사라고 자부하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 날 유정에게 강원도 금강산의 장안사에 있다는 서산대사 휴정에 대한 소문이 들려왔다. 소문인즉슨 그 스님의 도력이 천하에 제일이라는 것이었다.
아니나 다를까 유점사 스님들은 벌써 유정이 휴정보다 술수가 아래라느니, 높다느니 입방아를 찧고 있었다. 이에 분기가 탱천한 유정은 휴정을 만나기 위해 남몰래 금강산 장안사로 향했다.
나이가 자기보다 스물세 살이나 많다고 하지만, 법력이 높으면 되지 그게 대수겠는가? 만나기만 하면 도술로 기를 콱 죽인 다음 제자로 삼아야겠다는 생각에 유정은 축지법을 써서 평안도 황해도 경기도를 지나 강원도 금강산의 장안사를 찾아 외무재령(1197m)을 넘었다.

See also  테오도시우스 성벽에서 파노라마1453박물관까지 | 테오도시우스

[재미있고 기이한 옛이야기])(전설, 설화, 영웅담, 신화, 귀신, 저승체험) 사명대사 유정과 서산대사 휴정의 도술시합.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 조선 유교의 성지! 종묘 제례 D-7 금기 사항?! 20200607


See also  🎵 백아연 노래모음 추천곡 🎵 (이럴거면 그러지말지, 쏘쏘, 달콤한 빈말, 사랑인 듯 아닌 듯, 느린노래, 이렇게 우린 ..) | 지키다

★★★More "crossline" clips are available★★★
iMBC
http://www.imbc.com/broad/tv/ent/crossline/vod/index.html
WAVVE
https://www.wavve.com/player/vod?contentid=M_EP201908168364.1\u0026page=1\u0026programid=M_T70556G\u0026onair=n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 조선 유교의 성지! 종묘 제례 D-7 금기 사항?! 20200607

신비한 우국충정의 표상,사명대사표충비 #geps#유정 #상록자원봉사단 #1365자원봉사 #vms #wfk #한국교총 #애국가#밀양#홍제사#서산대사#휴정#임진왜란#승병장#승려#승리


땀 흘리는 비석
사명대사비’라고도 하며 나라에 큰일이 있을 때 비석 면에 땀방울이 맺힌다는 증거를 기반으로 한 전설
역사 비석에 얽힌 이야기를 믿는 사람들은 증거물만 있다면 인물이나 사건을 제시하여 환상적 요소를 덧붙여서 이야기를 전한다. 신기한 현상을 기후 변화에 따른 외기 현상이나 결로 현상으로 보는 등 과학적으로 해명해도 비석이 그 자리에 있는 한 민중은 비석이 지닌 영험함을 믿는다.
줄거리
임진왜란 때 승병을 이끌어 왜병을 크게 무찌르고 일본에 전쟁 포로로 끌려간 조선인 삼천 명을 환국시킨 사명대사의 뜻을 기리기 위해 옛 표충사 터에 비를 세웠다. 이 비를 세우고 나서부터 나라에 큰일이 생기면 비석 면에 땀방울이 맺혔다고 한다. 땀방울은 마치 구슬처럼 비석 면을 타고 흘러내렸다.
변이
이 설화는 비석을 증거물로 하여 땀을 흘리거나 피를 흘리는 데서 유래한 이야기이다. 땀 흘리는 표충비(경상남도 유형문화재 제15호)’로 알려진 비석은 경남 밀양에 있는데 나라에 큰일이 있기를 전후하여 물방울이 맺혀서 몇 시간씩 구슬땀처럼 흘러내린다. 이 외에도 전라북도 김제시에 있는 대제복구비는 피 흘리는 비석’으로 알려져 있다. 전북 벽골제의 복구비에는 비석에 낫을 갈다가 다친 사람은 영원히 낫지 않는다는 이야기가 전하기도 한다.
분석
비석이 땀을 흘린다는 것은 나라에 나쁜 일이 일어날 것을 미리 알려 준다는 예지력을 믿는 민중의 신앙에 바탕을 둔다. 피 흘리는 비석에서는 본래의 자리에 제 모습을 갖추고 있지 않을 때는 비석이 저주를 내릴 수도 있다는 경고의 메시지를 담고 있다. 신성성과 진실성을 갖춘 객관적 증거물을 바탕으로 인간의 왜소함을 드러내는 이야기이다.우국충정표상유정 사명대사표충비 geps 상록자원봉사단 1365자원봉사 vms wfk 한국교총 애국가

See also  18현 가야금 협주곡 우륵의 춤 | 우륵

신비한 우국충정의 표상,사명대사표충비 #geps#유정 #상록자원봉사단 #1365자원봉사 #vms #wfk #한국교총 #애국가#밀양#홍제사#서산대사#휴정#임진왜란#승병장#승려#승리

[도올김용옥] 동경대전01 정말 부끄러웠다! 정말 몰랐다! 동학이 뭔지… – 인간을 억압하는 어떠한 관념적인 폭력도 허용되어서는 아니된다


채널에 가입하여 혜택을 누려보세요.
https://www.youtube.com/channel/UCIpQ4Z_y2dObDVDt4T_nleQ/join

[도올김용옥] 동경대전01 정말 부끄러웠다! 정말 몰랐다! 동학이 뭔지... - 인간을 억압하는 어떠한 관념적인 폭력도 허용되어서는 아니된다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บทความเพิ่มเติมในหมวดหมู่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