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깨비에 대한 외국인들의 생각은? 장군의 문양을 본 해외네티즌들, 칭찬을 아끼지 않는 현재상황! (대한민국 서울 경복궁 덕수궁 한국수문장 교대식) | 도깨비 문양

도깨비에 대한 외국인들의 생각은? 장군의 문양을 본 해외네티즌들, 칭찬을 아끼지 않는 현재상황! (대한민국 서울 경복궁 덕수궁 한국수문장 교대식)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ความรู้เพิ่มเติมที่นี่

도깨비랑 고블린으로 번역하는게 맞냐에 대해 갑론을박인데요
미국쪽에서는 초반에 도깨비를 가디언(Guardian)이라고 부르기도 했다
이는 현재 국내에서 tvN이 사용하는
드라마 도깨비의 공식 영문 명칭이기도 하다.
가디언이라는 명칭은 초반 SNS 등을 통해
미국에서는 도깨비가 가디언이라는 글로 한때 화제를 낳기도 했다.
다만 미국지역 역시도 이후 고블린(Goblin)으로 수정됐다.
이와 관련해 도깨비측은 가장먼저
드라마속 도깨비김신(공유)의 이미지를 떠올릴 수 있는 가디언을 택했다.
이후 동명의 영국 일간지 등과 혼선을 빚을 수 있다는
판단에 고블린으로 수정해 방영했다고 전했다.
대한민국SNS인기급상승해외반응동영상

See also  자유주의가 정확히 뭐야??? (5분 정리) | 역사, 정치 | 사회자유주의

도깨비에 대한 외국인들의 생각은? 장군의 문양을 본 해외네티즌들, 칭찬을 아끼지 않는 현재상황! (대한민국 서울 경복궁 덕수궁 한국수문장 교대식)

한국의 전통 문양


한국의 전통 문양 감상하세요.
아름다운 공예품들..
각종 리폼과 DIY.
예쁜 장신구들..
그외 간직하고 싶은 각종 사진, 그림들을 감상하는 감상실입니다.
창작동화도 올릴 생각이에요.
많이 즐감해주세요.
감사합니다.

한국의 전통 문양

경복궁 수문장 마스크는 어떻게 만들어지게 된 걸까?


수문장 교대의식이 한창인 경복궁. 철릭과 방력을 입고 장검과 대도를 쥐고, 방패까지 찬 수문장들의 차림새 중에서도 유독 눈에 띄는 부분이 있었으니. 황금색 문양이 정 가운데 수놓아져, 비주얼부터 심상치 않은 이 마스크. 나각을 부는 병사들을 제외한 교대의식에 참여하는 구성원 전부가 이 마스크를 쓰고 있다. 난생 처음 보는 비주얼에 시민들의 반응도 좋은 편. 마스크 덕에 수문장들이 더 위엄 있게 보인다는 평가다. 이 마스크 도대체 정체가 뭘까. 유튜브 댓글로 “경복궁 수문장의 마스크는 어떻게 만들게 된 건지 알아봐 달라”는 의뢰가 들어와 취재해봤다.

수문장마스크 궁금증 취재대행소왱
▼▼▼ 댓글로 취재를 의뢰하세요! ▼▼▼

See also  【陈情令粉丝见面会】肖战王一博倾情合唱《无羁》 Xiao Zhan\u0026Wang Yibo - Wu Ji(Live From The Untamed Fans Meeting) | 无

경복궁 수문장 마스크는 어떻게 만들어지게 된 걸까?

오색 빛의 권위와 위엄, 단청 / YTN 사이언스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www.ytnscience.co.kr/program/program_view.php?s_mcd=0033\u0026s_hcd=\u0026key=201307051413266481
사찰이나 궁궐에 건물을 화려한 문양으로 장식한 단청은 목조 건축의 꽃이다. 다섯가지 색과 검은 선, 단순한 듯 보이는 단청 속은 선조들이 꿈꾸던 이상세계가 담겨있다. 자연스러우면서도 풍부한 색감을 가진 단청 안료는 광물에서 채취한 천연물질이었다. 우리의 색은 어떤 색일까?오색 빛이 조화로 이루어내는 권위와 …

오색 빛의 권위와 위엄, 단청 / YTN 사이언스

[한국사 探] 잃어버린 고대 왕국 마한을 찾아서 / YTN 사이언스


호남 문명의 구심점이었던 영산강, 그리고 그 중심에 위치한 나주.
그곳에 위치했던 잃어버린 고대 왕국이 있다.
한국사 속 비밀스러운 흔적 ‘마한’을 찾아나선다.
나주는 고려시대에 12목 중 하나인 ‘나주목’으로 정치와 행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차지하고 있었고,
조선시대에는 작은 한양이라는 뜻의 ‘소경’이라고도 불렸다.
이러한 나주 지역에는 영산강 주변으로 수많은 고분들이 형성돼 있다.
반남 고분에서 발굴되었던 금동관, 정촌고분에서 출토된 금동신발은
이 곳에 막강하고 독자적인 세력이 형성되어 있음을 증명한다.
특히 3m에 이르는 거대 옹관은 다른 지역에서도 볼 수 없는 크기로
이 지역이 과거 백제의 영역이 아닌 다른 국가가 존재했을 것이라 추정케 한다.
그 나라는 바로 기록에 거의 등장하지 않았던 마한이다.
문헌에 극히 일부만 기록되어 있던 마한은 남쪽에 자리 잡고 있었던 여러 국가의 정치 연맹체였다.
4세기 근초고왕이 이 지역을 정복했다는 게 통설이었지만
고분과 유물이 발굴되면서 마한 연맹체 세력이 6세기 초까지 남아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지고 있다.
최근 고분에서 출토된 유물의 복원, 그리고 옹관에서 발견된
고대 사람뼈의 DNA 분석을 통해 미스터리했던 마한의 역사와 문화, 생활상까지 면밀히 드러나게 된 것이다.
베일에 가려져 있던 마한의 연구로 고대사의 숨겨진 비밀을 찾아본다.

See also  정재은 노래모음 40곡 | 연락선

과학 좋아하는 사람 여기여기 붙어라~!
YTN사이언스의 다양한 채널을 만나보세용! 🙂
홈페이지 ▶ http://science.ytn.co.kr/
페이스북 ▶ https://www.facebook.com/ytnscience
인스타그램 ▶ https://www.instagram.com/ytn_science
트위터 ▶ https://twitter.com/YTN_science?lang=ko
네이버포스트 ▶ https://m.post.naver.com/sciencepost

[한국사 探] 잃어버린 고대 왕국 마한을 찾아서 / YTN 사이언스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วิธีอื่นๆ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