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스의 도시 ‘싱가포르’ 성공비결 @SBS 일요특선 다큐멘터리 20170319 | mice 산업

마이스의 도시 ‘싱가포르’ 성공비결 @SBS 일요특선 다큐멘터리 20170319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เพิ่มเติม

SBS 일요특선 다큐멘터리 100회 20170319 SBS
마이스 산업을 성공시킨 싱가포르만의 전략을 공개한다.
홈페이지: http://program.sbs.co.kr/builder/programMainList.do?pgm_id=22000003708

마이스의 도시 ‘싱가포르’ 성공비결 @SBS 일요특선 다큐멘터리 20170319

컨벤션 90% 취소…남몰래 죽어가는 마이스 산업 / YTN


코엑스, 3∼4월 개최 예정 행사 모두 취소돼
마이스업계, 올 상반기 1조 원 이상 매출 손실 예상
[앵커]
대규모 국제 행사나 전시회를 개최하는 산업을 흔히 마이스(MICE) 산업이라고 하죠.
그런데 코로나19 사태로 코엑스나 벡스코 등 주요 전시장에서 열리는 행사가 90% 이상 연기되거나 취소돼, 마이스업계의 피해가 이미 1조 원을 넘은 것으로 추산됩니다.
박병한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연간 2백여 건의 각종 전시회와 행사가 일년 내내 끊이지 않던 우리나라 최고 전시장 코엑스입니다.
하지만 코로나19 사태가 터지면서 한창 분주해야 할 전시장들이 텅텅 비어 있습니다.
매표소는 문을 닫았고, 오늘 열릴 전시회를 알려야 할 전광판에는 아무 표시도 없습니다.
코로나19 사태로 건축업계가 참여하는 코리아 빌드 행사와 의료기기 산업전 등 각 분야의 대표적인 행사가 잇따라 취소됐습니다.
코엑스의 경우 2월엔 지난해 절반인 4건의 행사가 열렸지만, 3~4월 열릴 예정이던 19건의 행사는 모두 취소됐습니다.
[강호연 / 코엑스 전무 : 정부의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에서 경계 단계로 낮춰지면 비투비 전시회는 지금 상태에서 어렵기 때문에 중소영세업체들의 신제품을 알리는 비투씨 전시회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2천7백여 개 업체와 2만 천여 명이 종사하는 마이스 산업은 평소 연간 4조 원의 매출 규모지만 코로나19 사태로 올 상반기만 최소 1조 원이 넘는 매출 손실이 예상됩니다.
하지만 마이스 산업은 제조업도 아니고 항공사나 호텔과 같이 눈에 보이는 서비스 업체도 아니어서 정부의 지원 대책에서도 우선 순위에서 밀리고 있는 실정입니다.
[김응수 / 한국마이스협회 회장 : 코로나 사태로 마이스업계는 숨을 쉴 수 없을 정도로 힘들고 미래가 보이지 않습니다. 정부의 지원 정책에서도 사각지대에 놓여 있어 마이스 업계는 지원받기가 하늘의 별따기입니다.]
서울시는 비즈니스 여행 전문지 ‘글로벌 트래블러’에 의해 5년 연속 최고의 마이스 도시로 선정됐습니다.
이같은 명성을 코로나19 사태 이후에도 이어갈 수 있도록 정부와 지자체의 적극적인 관심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YTN 박병한 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2_20200402051356478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social@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See also  강원도에 세계최대 규모 고대도시 발견되자 난리난 중국상황 \"한국문명 세계4대 문명에 추가될 이유\" \"중국 황하문명보다 앞선다\" | 한국 세계문화유산
See also  (긴급수술) 기적은 일어났을까? 안구돌출 고양이, 수술하다 ┃ (Update) Endangered Cat and Post-Operative Story of Miracle | 고양이 이미지

컨벤션 90% 취소...남몰래 죽어가는 마이스 산업 / YTN

잠실vs마곡, 마이스(MICE) 新 중심지 주도권 쥔다! [마곡MICE복합시설, 잠실스포츠MICE복합공간]


서울 잠실과 마곡, MICE 新 중심지 노린다!
잠실 스포츠·MICE복합공간
마곡 MICE복합시설
MICE산업 현황
MICE시설 확충 필요성

See also  [김미숙의 명시 낭송 7편] 그리운 바다 성산포/노래여 노래여/별 헤는 밤/가을의 노래/우울한 샹송/어떤 사람/낙화 | 목마와 숙녀

마곡 롯데캐슬르웨스트 마곡마이스 잠실마이스 MICE복합시설 마곡엠밸리
LG아트센터 마곡광장 서울식물원 마곡산업단지
생활형숙박시설 잠실마이스 잠실MICE
잠실스포츠마이스복합공간 잠실종합운동장 GBC
서울국제교류복합지구 킨텍스 KINTEX 코엑스 COEX
서울주택도시공사 SH공사 컨벤션센터 르웨스트
롯데캐슬르웨스트 원웨스트

더 많은 뉴스 리포트는

▶유튜브 https://youtube.com/c/시방
▶TBS 뉴스 https://tbs.seoul.kr/news
▶페이스북 https://facebook.com/tbsnews1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tbsnews_7/
▶트위터 https://twitter.com/tbsnews1

잠실vs마곡, 마이스(MICE) 新 중심지 주도권 쥔다! [마곡MICE복합시설, 잠실스포츠MICE복합공간]

[엑스포] 위기의 마이스 산업이 가야할 길은 무엇??


마이스(MICE)는 어떻게 지속되어야 하는가? 
마이스(MICE) 산업의 시조새쯤 되는 세계 최초의 엑스포는 1851년 영국에서 개최되었고, 그 이후170년의 시간이 흘러갔다. 세계 최초의 엑스포에서는 인류 최초의 ‘수세식 화장실’이 소개되었고, ‘파텍필립(Patek Philippe)’과 같은 제품이 1등급 메달 수상을 함으로써, 명품에 대한 개념이 정립되기도 했다. 또, 그 당시 세계 최초의 발명품인 재봉틀, 망원기, 천체 관측기구 등의 제품이 첫 선을 보이기도 했다. 
이렇듯, 세계 최초의 엑스포가 개최될 수 있었던 것은 아이러니하게도 사랑이 힘이 컸다. 외국에서 장가를 온 앨버트 왕자(Prince Albert)를 너무 사랑한 나머지, 그를 위해 많은 것을 해주고 싶었던 빅토리아 여왕(Queen Victoria, 18191901)의 실행력이 덧붙여져 시작될 수 있었다. 18세기 이후 소규모 무역, 상품 전시회는 유럽의 중심인 프랑스 파리에서 주로 열렸다. 그러던 중 1830년대부터 프랑스에서는 산업 기술 보호에 집착하는 분위기가 있었다. 그 당시 프랑스의 이러한 움직임에 관심을 갖고 있던 영국 공공 기록물 보관소 관리자 헨리 콜(Henry Cole, 18081882)이 박람회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빅토리아 여왕의 부군이자 학술원(Royal Society)의 의장인 앨버트 공을 찾아가 엑스포를 선점함으로써, 그 당시 세계 무역 및 경제의 주도권을 잡을 수 있었다. 특히, 앨버트 공은 독일의 색슨 공국(Saxon duchy)출신으로 이국의 땅인 영국에서 생활하면서 외국의 지인들과 다양하게 교류하여 세상 돌아가는 이치를 잘 알고 있었고, 제품과 기술은 한자리에 모아서 전시를 하는것에 대해 매우 의미를 갖고 있었다. 당시 영국 정계에서는 많은 반대를 했었지만 “세계 박람회는 오히려 경제 위기를 극복하고 사회 통합을 이루어 내는 계기가 될 것” 이라고 강변하며 정계에서의 반대를 막아서기도 했다. 
 
세계 최초의 엑스포는 난관도 많았다. 대규모의 행사장을 짧은 시간안에 짖기도 어려웠지만, 또 자연을 훼손하지 않고 만들수 있는 공법이 존재하지도 않았다. 대부분의 유명 건축가들이 손을 놓고 포기하고 있을 때, 원예사이자 조경 건축가 였던 비주류 건축가 죠셉 팩스턴(Joseph Paxton)이 이 일을 실행해낸다. 
그렇게 시간은 흘러 2020년이 코로나19와 함께  찾아왔다. 마이스(MICE) 산업은 하늘길이 막히고,  취소, 연기를 반복하며 직격탄을 맞게 되었다. 그렇게 2020년의 상반기는 업계의 고통과 한숨속에서 빠르게 흘러갔다. 
세계 최초의 엑스포 역시 우여 곡절 끝에 탄생했던 것처럼, 지금 이 시대는 더 많은 위기와 기회가 공존하고 있다. 
소위 4차 산업혁명이라 일컫는 기술 기업과의 협업은 필요조건이 되었다. 그러나, 화려한 기술만 가지고는 충분조건은 되지 않는다. 사실 업계에서는 기술 기업에게 마이스 기업의 역할을 뺏기는 건 아닌가 하는 두려움도 존재한다. 그러나, 우리 마이스(MICE) 기업들은 기술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마이스(MICE)의 기획력을 바탕으로 이 시대의 방식에 맞춰 담아내야 할 것이다.
이젠 ‘같이의 가치’가 너무나 중요한 시대가 왔다. 기술, 마이스, 영상, 마케팅 다양한 기업이 협업을 통해 이 시기를 극복해 가야 한다. K방역을 비롯한 한국의 위상이, 대한민국 역사상 이런 호시절이 없다. 
마이스 변방국으로써 그저 그렇게 남을 것인지, 아니면 그 변화를 주도하여 글로벌 스탠다드를 만들 것인가. 이젠, 우리의 선택과 변화의 의지에 달려있다. 이는 생존의 문제이기도 하다. 하이브리드(Hybrid) 마이스로 그 변화의 길을 모색해 보면 어떨까?
 
변화하라. 변화하지 않으면 변함을 당할 것이다.

[엑스포] 위기의 마이스 산업이 가야할 길은 무엇??

성남 백현 마이스(MICE) 소개 영상, 코로나로 인해 국내 마이스 산업 붕괴로 쉽진 않을 것 같네요


성남 백현 마이스(MICE) 소개 영상

성남 백현 마이스(MICE) 소개 영상, 코로나로 인해 국내 마이스 산업 붕괴로 쉽진 않을 것 같네요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วิธีอื่นๆ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