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찐, 인싸, 관종…신조어가 생각에 미치는 영향 / 스브스뉴스 | 신조어 사용실태

문찐, 인싸, 관종…신조어가 생각에 미치는 영향 / 스브스뉴스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เพิ่มเติม

‘선비’ ‘설명충’ ‘문찐’ ‘관종’…신조어 들으면 어떤 생각이 떠오르시나요? 신조어들이 생기면서 그것에 맞게 자신을 절제하려는 사람들이 생겼습니다. ‘사피어워프 가설 (Sapir‐Whorf hypothesis)’에 따르면 우리가 사용하는 언어는 사고 체계에 영향을 줍니다. 일상처럼 사용하는 신조어들은 생각과 행동에 부지불식간에 영향을 끼칩니다. 신조어들을 사용하면서 우리의 생각이 원치 않는 방향으로 구속받고 있었던 건 아닐까요?
✔ 뉴스에는 위아래가 없다, 스브스뉴스
스브스뉴스 링크
Facebook : https://www.facebook.com/subusunews
Instagram : https://www.instagram.com/subusunews/
홈페이지 : http://news.sbs.co.kr/news/subusuNews.do?plink=GNB\u0026cooper=SBSNEWS

문찐, 인싸, 관종...신조어가 생각에 미치는 영향 / 스브스뉴스

56편 인터넷 신조어의 실태


평소 인터넷과 SNS를 자주 사용하는 청소년들은 다양한 인터넷 신조어를 만들고 또 습관처럼 쓰는데요 한 중학교를 찾아가 그 이유는 무엇인지, 실태는 어느 정도인지 확인해봤습니다.

56편 인터넷 신조어의 실태

(한글날 특집) 오직 한국어로만 화장품 주문하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한글사랑 나라사랑!!

(한글날 특집) 오직 한국어로만 화장품 주문하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화제포착] 욕설·비속어에 중독된 청소년들


앵커 멘트
올해 한글날은 23년 만에 다시 공휴일로 지정된 한글날이어서 그 의미가 남달랐죠.
우리말과 글의 우수성에 대한 내용은 다들 공감하고 계실겁니다.
하지만 이런 얘기를 하기 전에 실제로 우리 청소년들은 어떤 언어습관을 가지고 있는지 알아봤습니다.
노태영 기자가 취재를 했는데요.
실제로 청소년들이 사용하는 인터넷 용어, 비속어, 은어를 보면..외국어보다 어렵다는 생각도 들더라고요?
기자 멘트
요즘 아이들끼리 나누는 대화 내용을 들어보면 욕설에 놀라기도 하지만 무슨 말을 쓰는지 모를 때도 많은데요.
국립국어원 조사를 보면 초등학생의 97%, 중고등학생의 99%가 비속어를 사용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매일 욕설을 쓰는 경우도 절반을 넘었는데요.
이런 경향은 인터넷과 휴대폰 문화에서 더욱 확산되고 있습니다.
우리 청소년들의 충격적인 언어사용실태와 그 해결방안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리포트
최근 십대들의 무분별한 언어 사용 실태가 알려지면서 청소년 언어 습관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습니다
녹취 \”x 같다\”
녹취 \”x발\”
녹취 \”x나. 하루에 백 번 넘게 쓰는 거 같아요\”
교실 뿐 아니라 아이들이 있는 곳 어디에서라도 난무하는 욕설과 비속어.
여고생 3명에게 카메라를 의식하지 말고 평소처럼 자연스럽게 대화를 해달라고 요청한 뒤 지켜봤습니다.
녹취 \”싫어하는 말투야\”
녹취 \” x나 오글거려\”
녹취 \”아 미친! x나 싫어\”
녹취 \”오해 쩔어! 미친x\”
녹취 \”새벽에 막 전화하고 xxx\”
녹취 \”어장! 어장 치는 거야\”
녹취 \”x나 더럽다고! xx\”
인터뷰 김진희(가명/고등학교 1학년) : \”말할 때 욕 하나씩은 기본으로 들어가는 거 같아요\”
인터뷰 유정아(가명/고등학교 1학년) : \”기분 나쁘지는 않아요. 오히려 안 하면 더 불편한 것 같아요\”
이번엔 욕설이나 비속어를 사용하지 않고 대화를 해달라고 부탁해봤는데요
녹취 \”그 사람이…어… 뭐라고 그래야 하지?\”
녹취 \”아 씨… 아.. 욕하면 안돼요?\”
인터뷰 김진희(가명/고등학교 1학년) : \”친구랑 얘기할 때 (비속어를 사용하면) 친밀감 같은 게 느껴지는데 안 쓰면 어색하고 말이 잘 전해지지 않는 거 같아요\”
인터뷰 유정아(가명/고등학교 1학년) : \”안 좋다는 건 아는데 막상 쓸 때는 안 좋으니까 안 써야겠다는 생각이 안 들고 무의식적으로 하나의 언어처럼 같이 나오는 것 같아요\”
인터넷, 일상생활 속에서 쉽게 비속어에 노출된 청소년들!
특히 요즘 많이 사용하는 휴대전화 메신저 상에서는 더욱 심각한데요.
주고받은 대화를 보면 대부분이 욕설과 비속어입니다.
서로 아무렇지 않게 욕을 사용하는데요
녹취 \”거의 다 쓰죠\”
녹취 \”그냥 이름 부르는 것보다 이렇게 부르는 게 더 편해요\”
녹취 \”습관이 되어서요\”
실제 국립국어원의 조사를 보면 초중고 학생 절반 이상이 하루 한 두 번 이상 폭력적 언어를 쓴다고 답했고, 유행어와 은어는 거의 매번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인터뷰 김세중(국립국어원 공공언어지원단장) : \”(욕설, 비속어를) 주변 친구들이 다들 쓰고 있다는 것 그래서 나만 안 쓸 경우에 왜 너만 그런 말을 안 쓰냐… 따돌림을 당하는 분위기 때문에 쓰고 싶지 않은 학생들도 따라서 쓰는 게 가장 큰 이유로 볼 수 있습니다\”

See also  修驴蹄:老驴蹄腕流血,切开后里面发霉流脓臭味刺鼻,师傅咋处理?【河北小辉姐】 | 말 발굽
See also  Berliner Philharmoniker Master Class - Viola | 돈쥬앙

서울의 한 고등학교. 청소년 언어 문제 해결을 위해 고운 우리말 쓰기 수업을 마련했는데요.
학생들이 무분별하게 사용하고 있는 비속어들의 정확한 의미를 알려줘 문제의 심각성을 깨우치게 했습니다.

See also  ROBBY - MAAF KU TAK BISA ( Official Musik Video ) | Lagu terbaik yang baru diterbitkan

다음으로 학생들에게 자주 사용하는 용어들을 모두 쓴 다음 그 뜻을 설명해보라고 했는데요.
녹취 \”장미단추는 장거리 미녀 단거리 추녀 라는 뜻인데 멀리서 볼 때는 예뻐보이는데 가까이 보면 못생겼다고\”
녹취 \”여병추는 여기 병신 추가의 줄임말

[화제포착] 욕설·비속어에 중독된 청소년들

신조어 줄임말 | 100명의 초등학생이 말하는 신조어 줄임말 | 초등학생 신조어 줄임말 사용실태 설문조사 | 100명에게 물었다 | 100명 초등학생에게 물었다


신조어 줄임말 | 100명의 초등학생이 말하는 신조어 줄임말 | 초등학생 신조어 줄임말 사용실태 설문조사 | 100명에게 물었다 | 100명 초등학생에게 물었다(2020.08.02)
초등학교 6학년 학생 100명을 대상으로 해서 신조어와 줄임말에 대해 설문조사를 해 보았어요.
[초등학교 6학년이 가장 많이 알고 있는 신조어 순위]
1. 갑분싸
2. ㅇㅈ
3. ㅇㅇ
4. 안물안궁
5. 노답
6. 노잼
7. 꿀잼
8. 개꿀
9. 레게노
10. 에바

신조어 줄임말 | 100명의 초등학생이 말하는 신조어 줄임말 | 초등학생 신조어 줄임말 사용실태 설문조사 | 100명에게 물었다 | 100명 초등학생에게 물었다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บทความเพิ่มเติมในหมวดหมู่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