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백제의 후손이다”급속도로 한국화 진행되는 산동반도 최근 중국 산동반도 주민들이 자신은 한국인이라고 말하는 이유 | 고경명

“우리는 백제의 후손이다”급속도로 한국화 진행되는 산동반도 최근 중국 산동반도 주민들이 자신은 한국인이라고 말하는 이유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เพิ่มเติม

한류열풍 해외반응 외국인반은

“우리는 백제의 후손이다”급속도로 한국화 진행되는 산동반도 최근 중국 산동반도 주민들이 자신은 한국인이라고 말하는 이유

‘봉오동 전투’ 이전에 나라를 위해 싸우다 스러져간 의병장들이 있었다! 임진왜란 의병장 고경명의 후손 ‘고광순’


See also  KBS역사스페셜 – 백제 공산성 1,400년 전, 칠(漆)갑옷의 비밀 | 중국 갑옷

제5편 피아골의 붉은 피, 고광순
고경명의 후손으로 구한말 무너져가는 나라를 위해 싸운 담양 출신의 의병장. 불원복(不遠復) 태극기를 품고 다니며 일제에 맞서 싸우다 지리산 피아골에서 순국한 고광순의 이야기.
호남의병 고광순 일본화이트리스트

'봉오동 전투' 이전에 나라를 위해 싸우다 스러져간 의병장들이 있었다! 임진왜란 의병장 고경명의 후손 '고광순'

전라도의 대표적 항일운동가문 고경명과 이상룡 가문 [남도는 깊다]


광주MBC SB스페셜 남도는깊다 11편 고경명 이상룡 두 항일 가문
경북 안동은 유림의 전통도 강하지만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한 분들이 많은 곳이기도 하다. 그 중 한 곳, 임청각은 고성 이씨의 종택으로 수많은 항일운동가를 배출한 곳.
석주 이상룡 선생이 대표적인 인물로, 시세를 제대로 읽지 못해 일제의 식민지가 되었다고 한탄한 그는 경술국치를 겪은 이듬해(1911년) 모든 가산을 처분하고 일가족을 이끌고 서간도(연길시 유하현)로 망명을 결행한다.
그는 간도에서 경학사 조직, 서로군정서 책임자, 신흥무관학교 탄생에 역할을 했으며, 대한민국 임시정부 초대 국무령을 지냈다. 그리고 1932년 이국땅에서 병사할 때까지 그는 조국의 독립에 모든 것을 바친 항일운동가로 살았다.
전라도의 대표적 항일운동가로 꼽히는 창평 장흥 고씨는 임청각 고성 이씨와 사돈지간이었다. 임진왜란때 의병을 일으켜 싸우다 순국한 제봉 고경명의 큰며느리가 고성 이씨였다. 고경명의 큰아들 고종후, 둘째 고인후, 그리고 후대 한말 의병을 일으킨 고광순 역시 항일운동가로 생을 마감했다.
호남과 영남, 서인과 남인. 서로의 정치적 입장과 지역적 기반은 달랐지만 나라의 위기 앞에서 두 가문이 보여준 희생정신은 오래도록 기억할 만하다.

See also  [매트릭스 2] 실수와 숨겨진 디테일 35가지 | 영사관
See also  서로 문안하라 | 문안

전라도의 대표적 항일운동가문 고경명과 이상룡 가문 [남도는 깊다]

[이순신의 사람들1] 조선해군의 No.2 전라우수사 이억기


멤버십에 가입하시면 매주 수요일 밤 9시 생방송 스트리밍에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channel/UCRPRCmoQrbQ2qef7HpHz6GA/join

[이순신의 사람들1] 조선해군의 No.2 전라우수사 이억기

KBS 한국의 유산 의병장 고경명 편 ㅣ KBS방송


1592년 임진왜란 당시, 나이 예순에 두 아들과 함께 칼을 들고 6천여 명의 의병들을 진두지휘 하여 왜군에 분연히 맞서 싸운 의병장 고경명에 대해 조명합니다.

KBS 한국의 유산   의병장 고경명 편 ㅣ KBS방송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วิธีอื่นๆ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