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내려놔! 무서워\”…엎드려 울부짖는 흑인에 경찰 또 과잉진압 / 연합뉴스 (Yonhapnews) | 미국 인종

\”총 내려놔! 무서워\”…엎드려 울부짖는 흑인에 경찰 또 과잉진압 / 연합뉴스 (Yonhapnews)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เพิ่มเติม

흑인 과잉진압 미국경찰 텍사스 흑인할머니 90세할머니 TyeAnders BlackLivesMatter BLM
(서울=연합뉴스) 미국 미네소타에서 비무장 흑인 남성이 백인 경찰의 가혹 행위로 숨진 이후 미 전역으로 항의 시위가 확산하는 가운데 이번에는 텍사스에서 경찰이 흑인 남성을 과잉 진압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지난달 29일(현지 시간) 미국 CNN방송과 영국 데일리메일 등은 지난달 16일 텍사스주 미들랜드에서 경찰이 신호 위반을 한 것으로 보이는 흑인 남성을 쫓아가 과도하게 체포하는 모습이 담긴 충격적인 영상을 공개했는데요.
경찰은 두 손을 올린 채 마당에 무릎을 꿇고 겁에 질려 울부짖는 21세 흑인 남성 타이 앤더스를 향해 총을 겨눠 제압했고, 소란을 듣고 나온 90세 할머니가 손자를 보호하려다 체포 과정에서 쓰러졌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으로 보시죠.

See also  기분 좋은 보사노바 음악 연속듣기 | 브라질 문화

◆ 연합뉴스 유튜브 : https://www.youtube.com/yonhap
◆ 연합뉴스 홈페이지→ http://www.yna.co.kr/
◆ 연합뉴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yonhap/
◆ 연합뉴스 인스타 : https://goo.gl/UbqiQb
◆ 연합뉴스 비디오메타 채널https://www.youtube.com/channel/UCTMCrbtHU0M0SR6TuBrL4Pw

\

멕시코 마약 카르텔과의 전쟁, 피의 아보카도 (177회_2020.07.04.방송)


특파원보고세계는지금 세계는지금 국제시사
특파원 보고 세계는 지금 (매주 토요일 밤 9:40 KBS 1TV 방송)
[멕시코 마약 카르텔과의 전쟁, 피의 아보카도]
멕시코 중부의 미초아칸주는 세계 최대의 아보카도 생산지입니다. 그런데 최근 이 미초아칸주에서 멕시코 마약 조직들과의 유혈사태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아보카도 농장의 이권을 놓고 벌이는 싸움입니다.
그 중 가장 악랄한 조직은 CJNG(할리스코 신세대 그룹)입니다. CJNG는 6월에 연방판사 부부를 살해하고 멕시코시티 경찰서장을 암살하려고 했습니다. 멕시코 정부의 공권력은 마약 카르텔을 제압하기에는 역부족입니다. 이에 미초아칸 주 아보타도 재배 농민들은 스스로 자경단을 조직해 마약 카르텔에 대항하고 있습니다.

멕시코 마약 카르텔과의 전쟁, 피의 아보카도 (177회_2020.07.04.방송)

미국 길거리에서 중국계 노인 폭행…인종 증오 범죄 우려 커져 / YTN


신호등에 서 있는데 ’중국인’ 외치곤 얼굴 때려
39살 백인, 앞서 근처서 아시아계 노인도 폭행
경찰 ’인종 증오’ 범죄 여부 조사…순찰 강화
[앵커]
미국 내에서 아시아계에 대한 증오 범죄 확산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샌프란시스코 길거리에서 대낮에 70대 중국계 할머니가 폭행을 당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신호등을 기다리고 있는데 30대 백인 남성이 난데없이 얼굴을 때렸습니다.
이동헌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76살인 중국계 셰샤오전 할머니가 미국 샌프란시스코 거리에서 울며 하소연을 하고 있습니다.
\”왜 나를 때렸어\”
얼굴을 맞아 왼쪽 눈에 큰 멍이 들었습니다.
길을 건너기 위해 신호등을 기다리며 서 있는데 누군가 ‘중국인’이라고 외치고 곧바로 주먹으로 얼굴을 때렸습니다.
가해자는 39살 백인이었습니다.
근처에서 83살의 아시아계 노인을 먼저 폭행한 뒤 경비원이 쫓아오자 달아나다가 할머니도 때렸습니다.
가해자가 또다시 달려들자 할머니는 주변에 있는 나무 막대기를 집어 들고 저항했습니다.
가해자 또한 입에서 피를 흘리며 응급 침대에 누워있는데 어떻게 다쳤는지는 전해지지 않았습니다.
경찰은 인종 증오에 의한 범행인지를 조사하고 있으며 아시아계 거주 지역에 대한 순찰을 강화했습니다.
중국 매체들은 가해자 주변에만 의료진이 있고 공격받은 노인을 돌보는 사람이 없는데 분노한다는 트위터 글을 전했습니다.
YTN 이동헌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4_202103191844409738
▶ 제보 하기 : https://mj.ytn.co.kr/mj/mj_write.php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See also  [파브르 곤충기] 달팽이 먹이주기에서 달팽이싸움구경하고 달팽이가 달팽이 잡아먹는 영상으로(feat. 정브르, 에그박사) | 동족

미국 길거리에서 중국계 노인 폭행...인종 증오 범죄 우려 커져 / YTN

미국 인종 차별 반대 시위 현장에 직접 가봤습니다 / 비디오머그


See also  곤충채집편! 뽀로로와 친구들이 여름방학을 맞아 곤충친구들을 만나러가다 섬서구메뚜기와 벼메뚜기 방아깨비등 |꿈토이| 제35화 | 방아깨비

미국에서 경찰의 과잉진압으로 흑인 남성이 숨지면서 촉발된 시위가 확산하면서 야간 통행금지령을 내리는 주요 도시가 확산하고 있습니다. 미국을 넘어 전 세계에도 인종차별에 항의하는 시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SBS 김수형 특파원이 워싱턴 시위대의 24시간을 밀착 취재했습니다.
미국 인종 차별 반대 시위 현장에 직접 가봤습니다 / 비디오머그
✔신뢰할 수 있는 재미, 비디오머그 VIDEOMUG
비디오머그 미국_시위 김수형\r
▶비디오머그 VIDEOMUG 홈페이지 \r
: www.videomug.co.kr\r
▶비디오머그 VIDEOMUG 페이스북\r
: https://www.facebook.com/videomug/ \r
▶비디오머그 VIDEOMUG 트위터 \r
: https://twitter.com/VIDEOMUG_SBS

미국 인종 차별 반대 시위 현장에 직접 가봤습니다 / 비디오머그

“아직도 모르겠어?” 르브론 제임스의 분노…뿌리 깊은 인종차별 논란 재점화 / KBS뉴스(News)


최근 미국에서 인종 차별논란 사건이 연달아 발생, 많은 미국인이 분노하고 있습니다. 미국 미니애폴리스와 뉴욕에서 발생한 두 사건은 미국사회에서 흑인에 대한 차별이 얼마나 깊은지를 다시 한 번 보여 주며 인종차별의 심각성을 지적하고 있습니다.

▣ 기사 더보기 : https://bit.ly/2htjyxS
▣ KBS 뉴스 보기
◇ PC : http://news.kbs.co.kr
◇ 모바일 : http://mn.kbs.co.kr
▣ 제보안내
◇ 카카오톡에서 ‘KBS뉴스’ 검색
◇ 전화: 027811234
◇ 홈페이지: https://goo.gl/4bWbkG
◇ 이메일: kbs1234@kbs.co.kr
▣ KBS뉴스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goo.gl/qCWZjZ
▣ KBS뉴스 유튜브 커뮤니티 : https://goo.gl/6yk
미국 인종차별 르브론제임스

“아직도 모르겠어?” 르브론 제임스의 분노…뿌리 깊은 인종차별 논란 재점화 / KBS뉴스(News)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วิธีอื่นๆ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