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스 대사는 조선 총독인가\”…與도 발끈 / YTN | 조선총독

\”해리스 대사는 조선 총독인가\”…與도 발끈 / YTN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ความรู้เพิ่มเติมที่นี่

해리스 대사 발언에 민주당 의원들 ’발끈’
與 \”정부 나서는 건 당연…해리스, 내정 간섭\”
與 내부서 방위비 분담금 협상 관련 쓴소리도
[앵커]
청와대의 비판에 이어 여당인 민주당에서도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를 향한 비판 발언이 쏟아졌습니다.
도 넘은 내정 간섭이라며 조선 총독이냐는 거친 말까지 나왔는데, 해리스 대사의 강경 발언이 이번이 처음이 아닌 만큼 반감은 더욱 커질 전망입니다.
최기성 기자입니다.
[기자]
대북 개별 관광을 하려면 미국과 협의가 필요하다는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의 발언에 민주당 의원들은 발끈했습니다.
한반도 평화를 위해선 정부가 중재자가 아닌 당사자로 나서는 게 당연하다며 해리스 대사의 발언을 일종의 내정 간섭으로 규정했습니다.
[설훈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 엄중한 유감의 뜻을 표명합니다. 내정 간섭 같은 발언은 동맹 관계에도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입니다.]
대사 개인 의견인지 미국 국무부 공식 의견인지 구분이 잘 안 된다며 평가 절하하는가 하면, 해리스 대사가 조선 총독이라도 되느냐며 비꼬기도 했습니다.
[송영길 / 민주당 의원(MBC 김종배의 시선집중) : 해리스 대사의 개인 의견이죠. (우리가) 대사가 한 말대로 따라 한다면…. 대사가 무슨 ‘조선 총독’입니까.]
앞서 해리스 대사는 한국 정부가 한미 방위비 분담금 50억 달러를 부담해야 한다고 말했고, 중동 호르무즈 해협에 한국군 파병을 공개 요청해 논란을 빚기도 했습니다.
여당 내부에선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 관련한 쓴소리도 자연스럽게 나왔습니다.
주한미군 훈련 비용 등을 한국 측에 요구하는 건 지나치다면서 미국 정부의 태도 전환을 요구하며 근거를 내놓으라고 압박했습니다.
[이인영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일방적 부담을 강요하는 것은 동맹의 근간을 위협하는 일입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미국 정부가 납득할 만한 인상 근거를 제시할 수 있어야 한다는 점입니다.]
이례적으로 청와대와 여당이 주한 미 대사를 공개적으로 비판하고 나선 건 경색된 남북 관계를 우리 정부 주도로 풀어보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북핵 문제를 포함해 여러 현안을 둘러싸고 한미 입장 차가 좁혀지지 않는 만큼 보이면서 당분간 긴장 관계는 지속될 것이란 시각이 많습니다.
YTN 최기성[[email protected]]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00117175906156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email protected],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See also  [크큭티비] 비상대책위원회 : 609회 시간 없는데 시간 없다고 말하면 더 시간 없어진다고!!! | 국가보위비상대책위원회

\

조선총독부 건물로 근정전을 가린 일제, 조선총독이 조선왕조의 권위를 그대로 갖기 위해


경복궁의 눈물4

조선총독부 건물로 근정전을 가린 일제, 조선총독이 조선왕조의 권위를 그대로 갖기 위해

\”해리스 대사는 조선 총독인가\”…與 일제히 발끈 / YTN


See also  [optc] 가프의도전 천야차 2 | 야차코

해리스 대사 발언에 민주당 의원들 ’발끈’
與 \”정부 나서는 건 당연…해리스, 내정 간섭\”
與 내부서 방위비 분담금 협상 관련 쓴소리도
[앵커]
청와대의 비판에 이어 여당인 민주당에서도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를 향한 비판 발언이 쏟아졌습니다.
도 넘은 내정 간섭이라며 조선 총독이냐는 거친 말까지 나왔는데, 해리스 대사의 강경 발언이 이번이 처음이 아닌 만큼 반감은 더욱 커질 전망입니다.
최기성 기자입니다.
[기자]
대북 개별 관광을 하려면 미국과 협의가 필요하다는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의 발언에 민주당 의원들은 발끈했습니다.
한반도 평화를 위해선 정부가 중재자가 아닌 당사자로 나서는 게 당연하다며 해리스 대사의 발언을 일종의 내정 간섭으로 규정했습니다.
[설훈 /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 엄중한 유감의 뜻을 표명합니다. 내정 간섭 같은 발언은 동맹 관계에도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입니다.]
대사 개인 의견인지 미국 국무부 공식 의견인지 구분이 잘 안 된다며 평가 절하하는가 하면, 해리스 대사가 조선 총독이라도 되느냐며 비꼬기도 했습니다.
[송영길 / 민주당 의원(MBC 김종배의 시선집중) : 해리스 대사의 개인 의견이죠. (우리가) 대사가 한 말대로 따라 한다면…. 대사가 무슨 ‘조선 총독’입니까.]
앞서 해리스 대사는 한국 정부가 한미 방위비 분담금 50억 달러를 부담해야 한다고 말했고, 중동 호르무즈 해협에 한국군 파병을 공개 요청해 논란을 빚기도 했습니다.
여당 내부에선 한미 방위비 분담금 협상과 관련한 쓴소리도 자연스럽게 나왔습니다.
주한미군 훈련 비용 등을 한국 측에 요구하는 건 지나치다면서 미국 정부의 태도 전환을 요구하며 근거를 내놓으라고 압박했습니다.
[이인영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일방적 부담을 강요하는 것은 동맹의 근간을 위협하는 일입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미국 정부가 납득할 만한 인상 근거를 제시할 수 있어야 한다는 점입니다.]
이례적으로 청와대와 여당이 주한 미 대사를 공개적으로 비판하고 나선 건 경색된 남북 관계를 우리 정부 주도로 풀어보겠다는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북핵 문제를 포함해 여러 현안을 둘러싸고 한미 입장 차가 좁혀지지 않는 만큼 보이면서 당분간 긴장 관계는 지속될 것이란 시각이 많습니다.
YTN 최기성[[email protected]]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1_202001172140245045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email protected],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See also  마블 [왓이프] 몰아보기 최종! | 기원의 흔적

\

[047] 조선 총독 8인 -박경재 시사토론-


일제는 1910년 8월 29일 한국 병합을 감행하고, 9월 30일 「조선 총독부 및 소속관서 관제」를 공포하여 조선 총독부를 설치했다. 관제에 따르면 조선 총독은 조선을 관할하며, 일왕에 직접 임명장을 받는 친임관(親任官)으로서 육해군 대장에서 충원하는 것으로 명시되어 있다. 또 총독은 일왕에 직속하며 위임의 범위 내에서 육해군을 통솔하고 조선 방비를 담당했다.

[047] 조선 총독 8인 -박경재 시사토론-

tvndongne 교토 한복판에 백제 왕을 모시는 신사가 있다? 170418 EP.19


매주 화요일 저녁 7시 40분

tvndongne 교토 한복판에 백제 왕을 모시는 신사가 있다? 170418 EP.19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วิธีอื่นๆ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