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 가구 증가로 인한 식습관 문제, 해결 방법은? / YTN 사이언스 | 1인가구 문제점

1인 가구 증가로 인한 식습관 문제, 해결 방법은? / YTN 사이언스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บทความ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ดูข้อมูลที่เป็นประโยชน์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ที่เราให้ไว้ที่นี่: ดูความรู้เพิ่มเติมที่นี่

[앵커]
생활 속에 유용한 건강 정보를 전해드리는 ‘건강 플러스’ 시간입니다.
1인 가구가 늘어나면서 끼니를 거르거나, 혼자 밥을 먹는 이른바 ‘혼밥족’이 생기는 등 불규칙한 식생활로 인해 여러 가지 건강 문제가 발생하고 있는데요.
이 시간에는 한림대 성심병원 가정의학과 박경희 교수와 함께 균형 잡힌 영양 섭취를 위한 올바른 식생활 방법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교수님, 안녕하세요?
요즘 1인 가구가 늘어나고 있는 추세인데요, 이로 인해서 어떤 건강 문제들이 발생하고 있나요?
[인터뷰]
식사를 제때 못하거나 혹은 인스턴트 식품으로 대충 해결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영양불균형으로 인한 필요한 영양소 부족으로 골다공증 빈혈 등이 생기기 쉽고 반대로 패스트푸드나 인스턴트 섭취로 인해 불필요한 당분과 지방 섭취가 많아져서 영양과잉을 가져올 수도 있습니다.
또한 불규칙적인 식사와 야식, 음주 등으로 인해 소화불량이나 역류성 식도염 등의 소화기 질환도 생길 수 있고요. 그 외에도 우울증이나 외로움, 수면장애 등의 문제도 생길 수 있습니다.
[앵커]
청소년부터 바쁜 직장인들은 물론, 60대 이상의 노인들까지, 불규칙한 식사 습관이 점차 확산되고 있는데요. 연령대별로 어떤 영향을 미치고 있나요?
[인터뷰]
특히 60대 이상의 노인의 경우 단백질, 비타민, 무기질이 부족해지기 쉬운데요. 섭취를 적게 하는 것도 문제지만 각종 장기의 노화가 진행되면서 치아가 좋지 않아 씹는 능력이 떨어지고 소화 기능이 떨어져서 영양소 흡수 등에도 문제가 생기기 쉽습니다. 특히 의치를 사용하거나 침 분비 감소나 후각기능 저하로 음식의 맛을 제대로 못 느껴서 입맛이 떨어지는 경우도 많습니다.
젊은 연령대는 칼슘, 철, 비타민군 섭취 미달이 많은 경향을 보입니다. 특히 청소년 군이나 다이어트를 하는 20대 여성 군에서 부족한 비율이 높습니다. 특히 젊은 연령대의 경우는 외식이 잦고 패스트푸드나 인스턴트 음식 등으로 인한 지방, 나트륨 섭취가 많은 양상의 영양불균형도 문제가 됩니다.
[앵커]
예전에는 잘 못 먹어서 생기는 것이 영양불균형으로 생각했는데, 오히려 많이 먹어도 발생하는 영양 과잉도 문제가 될 수 있군요?
[인터뷰]
그렇습니다. 영양불균형은 상대적인 영양결핍과 영양과잉 두 가지를 모두 포함합니다.
국민 건강영양조사에 의하면 20대 남성의 …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www.ytnscience.co.kr/program/program_view.php?s_mcd=0082\u0026s_hcd=\u0026key=201503121555114343

See also  내 차 네비에도 설치해보세요. 운전이 더욱 편해집니다. [ 차업차득 ] | 중림픽

1인 가구 증가로 인한 식습관 문제, 해결 방법은? / YTN 사이언스

고령화 · 1인가구 시대, 소비 이렇게 바꿨다 / SBS / 친절한 경제


친절한 경제, 권애리 기자 나와 있습니다. 권 기자, 속도 빠른 우리나라 인구 구조의 변화가 특히 소비 부분에서 굉장히 빠른 변화를 가져오고 있다면서요.

원문 기사 더보기
https://news.sbs.co.kr/y/?id=N1005526657
[친절한 경제 ] 기사 더보기
https://news.sbs.co.kr/y/t/?id=10000000091

SBS뉴스 SBSNEWS SBS_NEWS 에스비에스뉴스 친절한_경제_
▶SBS 뉴스 채널 구독하기 : https://n.sbs.co.kr/youtube
▶SBS 뉴스 라이브 : https://n.sbs.co.kr/youtubeLive , https://n.sbs.co.kr/live
▶SBS 뉴스 제보하기
홈페이지: https://n.sbs.co.kr/inform
애플리케이션: ‘SBS뉴스’ 앱 설치하고 제보 https://n.sbs.co.kr/App
카카오톡: ‘SBS뉴스’와 친구 맺고 채팅 https://pf.kakao.com/_ewsdq/chat
페이스북: ‘SBS뉴스’ 메시지 전송 https://www.facebook.com/sbs8news
이메일: sbs8news@sbs.co.kr
문자: 6000
전화: 0221136000
홈페이지: https://news.sbs.co.kr/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bs8news
트위터: https://www.twitter.com/sbs8news
카카오톡: https://pf.kakao.com/_ewsdq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sbsnews

고령화 · 1인가구 시대, 소비 이렇게 바꿨다 / SBS / 친절한 경제

‘혼자 살 자유’ 1인분의 삶, 1인 가구가 온다. 나만의 방식대로 자유롭게 사는 ‘혼자들’을 위하여ㅣEBS 다큐it – 브라보 마이 라이프


1인 가구 600만 시대. 혼자 자발적으로 자유롭게 살아가는 이들도 있지만, 이혼이나 졸혼 등으로 불가피하게 혼자 살게 된 1인 가구도 있다. 자유가 가장 큰 장점이라고 하는 이들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여있다. 갈수록 증가하고 있는 1인 가구를 우리 사회는 과연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있는 걸까. 77세, 33세, 39세, 46세, 31살까지 다양한 세대의 삶을 통해 1인 가구의 속내를 들여다본다.

★ EBS 컬렉션 라이프스타일 채널을 시청해 주시고 관심 가져 주셔서 감사합니다.
★ 모든 출연자를 향한 따뜻한 격려와 응원 부탁드립니다.
• 헤어져서 각자도생
“서로 관여하지 않고 자유롭게 사는 거 그게 졸혼인거라고 생각해요.”
오의장/졸혼한 지 5년 된 남편
경기도 포천에 사는 77세의 오의장씨는 5년 차 1인 가구이다. 몇 번을 시켜도 신경질을 내지 않는다는 AI(짱구)와 함께 시작하는 아침이 익숙하다. 의장씨는 평소에는 건설 현장에서 일하고 쉬는 날은 집안일을 한다. 6.25 때 고아가 된 뒤 미군부대서 자란 그는 38년의 결혼생활을 제외하곤 줄곧 혼자였다. ‘홀로 살기’는 그에게 숙명과도 같다.
77세의 나이가 무색하게 원색의 옷차림에 붉은 꽁지 머리를 휘날리는 의장씨는 한때는 조각가였고 간판장이였으며 지금은 원시인 오빠로 동영상 사이트에 캐리커처 그리는 과정을 올리는 멋쟁이다. 그가 자주 그리는 대상은 ‘아기’라 부르는 그의 아내다. 하지만 그는 사랑하는 ‘아기’와 ‘졸혼’을 했다.
5년 전 화재로 전재산을 잃고 당장 먹고 살기조차 힘들었던 의장씨 부부는 살기 위하여 ‘졸혼’을 선택했다. 그 이후로 의장씨는 포천에서, 아내는 식당을 하는 서울에서 ‘각자도생’의 삶을 살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시간이 나면 의장씨는 아내의 식당으로 향한다.
여유가 되면 다시 함께 하자는 의장씨의 지나가는 ‘청’에 아내는 ‘졸혼’했음을 확인시킨다. 38년의 결혼 생활 동안 힘들게 한 것도 없는데 떨어져 있으니 편하다는 아내, 불가피한 선택이 어느덧 ‘편한’ 삶의 방식이 되었다.

See also  이재명의 퇴근길. 권투선수 삘? | 민중

• 30대 혼밥러
특히 젊은 층 사이에서 늘어가고 있는 1인 가구의 수. 사회적으로도 1인 가구를 대상으로 한 서비스 환경이 나아지고 있다. 1인 가구로 사는 것이 용이해진 것도 한 요인이 된 것이다. 하지만 ‘홀로 살기’ 13년 차인 이지영씨는 여전히 밖에서 밥을 먹을 때 먹고 싶은 메뉴를 마음껏 먹을 수 없다. 순댓국이나 쌀국수는 혼자 먹을 수 있지만, 아직도 삼겹살, 전골 같은 건 1인분을 파는 곳이 드물다.
7평의 오피스텔이 33살 그녀만의 공간이다. 조금 비싸도 여성인 그녀에게 안전한 집을 찾다 보니 공간이 좁아졌다. 철이 지난 옷은 싸서 고향으로 보냈다가 계절이 돌아오면 다시 받는 등 수납공간과의 실랑이는 일상이 되었다. 청소 같은 건 함께 나눠할 사람이 없어 부지런해져야만 한다.
홀로 사는 삶에 홀로 감당해야 하는 ‘무게’만 있는 건 아니다. 홀로살기 20년 차 39세 이소희씨의 집에는 장난감 블록이 가득하다. 답답할 때면 혼자 훌쩍 드라이브를 즐긴다. 부모님은 걱정하지만 연구원으로 경제적 어려움이 없는 소희씨는 그 누구의 눈치도 보지 않고 취미 생활을 할 수 있는 삶의 방식이 편하고 좋다.
가부장적 가족 제도로부터 ‘이탈’한 개인 등 불필요한 관계로부터 자기만의 시간을 ‘지키고자’ 하는 개인들이 홀로 살기를 삶의 방식으로 ‘선택’하는 것이 1인 가구 ‘증가 추세’의 또 다른 요인이 된다. 소희씨는 여전히 \”너는 결혼 왜 안 하냐\”라는 주변의 편견어린 시선이 불편하지만 그렇다고 삶의 방식을 바꾸고 싶지는 않다.
물론 걱정도 있다. 여전히 제도적으로 1인 가구에 대한 ‘사회적 배려’가 부족하기 때문이다. 신혼 부부나 아이가 많은 가족과 달리, 1인 가구는 아파트 청약 등에서 불리한 게 현실이다. 남녀를 가리지 않고 대다수 1인 가구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지원 정책’ 중 하나는 주거안정이다. 이 외에도 기본 소득이나, 연말 정산에서 소득 공제 범위 확대, 취업 지원, 대출 금리 인하 등에 대한 사회적 배려가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See also  [불면증 치료실] 무인도 바닷가 파도소리 화이트 노이즈 수면 ASMR 8시간 | 노이즈 효과음

• 혼자 살아서 좋다
46살 홍지우 씨는 홀로 살기 26년 차이다. 대학교 때 자연스레 독립한 이래 지금에 이르게 되었다. 지우 씨가 생각하는 ‘혼삶’의 조건은 체력이다. 검도, 스키, 스쿠버 다이빙을 섭렵한 그녀는 최근 승마에 몰두하고 있다. 보이차 사업을 하는 그녀는 일과 취미 생활을 통해 많은 사람과 소통한다.
홀로 사는 사람들은 말한다. 가족을 이루는 데 특별한 이유가 있지 않듯이 혼자 사는 것도 특별한 이유가 있는 게 아니라고. 하지만 1인 가구의 절반 이상이 지속적으로 결혼을 강요 당하거나, 무능력자나 문제가 있는 사람으로 보는 등 사회적 편견을 경험한다. 삶의 방식으로서 1인 가구에 대한 사회적 이해가 여전히 부족하다.
‘혼삶’의 가장 큰 단점은 역시 ‘외롭다’는 것이다. 하지만 그건 동시에 장점이 되기도 한다. 10년 차 1인 가구 빈지범 씨는 외로움의 에너지를 새로운 영감과 감성의 에너지로 전환, 사업가와 베스트셀러 작가로 활약 중이다. 몰입을 극대화할 수 있는 환경으로 제주를 선택해 10개월째 홀로 제주살이 중이다. 홀로 사는 외로움을 달래기 위해 더 바쁘게 움직인다는 빈지범 씨, 그에게 홀로 사는 삶은 ‘성장’을 위한 선택이다.
EBS다큐it1인가구다양한_삶의_방식나혼자산다
1인가구_지원정책표준가구라이프스타일

'혼자 살 자유' 1인분의 삶, 1인 가구가 온다. 나만의 방식대로 자유롭게 사는 '혼자들'을 위하여ㅣEBS 다큐it - 브라보 마이 라이프

30% 넘은 1인 가구, 남녀로 나눠 보니 / SBS / 친절한 경제


수요일 친절한 경제 권애리 기자 함께합니다. 권 기자, 우리 사회의 1인 가구 비중이 드디어 처음으로 30%를 넘었다고요?

원문 기사 더보기
https://news.sbs.co.kr/y/?id=N1006113466
[친절한 경제 ] 기사 더보기
https://news.sbs.co.kr/y/t/?id=10000000091

SBS뉴스 실시간
▶SBS 뉴스 채널 구독하기 : https://n.sbs.co.kr/youtube
▶SBS 뉴스 라이브 : https://n.sbs.co.kr/youtubeLive , https://n.sbs.co.kr/live
▶SBS 뉴스 제보하기
홈페이지: https://n.sbs.co.kr/inform
애플리케이션: ‘SBS뉴스’ 앱 설치하고 제보 https://n.sbs.co.kr/App
카카오톡: ‘SBS뉴스’와 친구 맺고 채팅 https://pf.kakao.com/_ewsdq/chat
페이스북: ‘SBS뉴스’ 메시지 전송 https://www.facebook.com/sbs8news
이메일: sbs8news@sbs.co.kr
문자: 6000
전화: 0221136000
홈페이지: https://news.sbs.co.kr/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sbs8news
트위터: https://www.twitter.com/sbs8news
카카오톡: https://pf.kakao.com/_ewsdq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sbsnews

30% 넘은 1인 가구, 남녀로 나눠 보니 / SBS / 친절한 경제

갈아타기는 ‘이 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삼토시 2부)


☞ 내집마련부터 투자까지 너나위님께 배우고 싶다면
★강의신청 : https://bit.ly/3gbITsV
☞ 고수초대. 삼토시
1부 [앞으로 1년후 부동산 시장은 이렇게 됩니다]
→https://youtu.be/QUGDX9NLlj4
삼토시부동산전망갈아타기

갈아타기는 '이 때' 하는 것이 좋습니다 (삼토시 2부)

นอกจากการดูหัวข้อนี้แล้ว คุณยังสามารถเข้าถึงบทวิจารณ์ดีๆ อื่นๆ อีกมากมายได้ที่นี่: ดูบทความเพิ่มเติมในหมวดหมู่Mendengarkan musik

Leave a Comment